라인
왼쪽
오른쪽
> 소식 · 정보 > 연예계소식
박영혜, ’OBS독특한 연예뉴스‘ 서 감독데뷔 소식 알려..’이태성의 엄마 아닌 감독 박영혜‘
오명관 기자  |  iscmnews@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4.18  23:06: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SBS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중인 배우 이태성의박영혜 씨가 OBS 간판 연예정보 뉴스 프로그램 독특한 연예뉴스에서 신성훈 감독과 박영혜 신인 감독이 출연해 박영혜 씨의 신인감독 데뷔 소식을 알린다.

신성훈 감독과 박영혜 신인감독은 지난 금요일 OBS방송센터에서 독특한 연예뉴스녹화에 참석해 박영혜 신인감독의 데뷔작 짜장면....고맙습니다소개와 감독 데쉬 소식에 대한 인터뷰를 가졌다.

이미 박영혜 신인감독의 데뷔 소식은 각 종 매체로부터 알려기진 했지만 TV프로그램을 통해 공식화 하는 건 처음이다. 박영혜 감독과 신성훈 감독은 인터뷰에서 장애인 영화이지만 슬프고 무겁지 않게 따뜻한 이야기로 관객들과 소통이 목표라면서 진정성을 가지고 관객분들이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사진) OBS독특한 연예뉴스 녹화 후 인증샷

신성훈 감독은 이미 단편영화 나의노래’ ‘나쁜남자’ ‘소금쟁이독립영화 아이콘택연출과 각본을 맡아 이미 영화감독으로서 인정을 받아왔다. 신성훈 감독은 2018년 단편영화 나의노래로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신인감독상을 수상했고, 같은 해에 26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에서 영화부문 각본상과 작품상을 수상했다. 이어 2018LBMA STAR AWARDS에서 시나리오상과 신인 작가상을 수상하며 인정 받아왔다.

반면 박영혜 감독은 이번 작품을 통해 감독으로서 필모그래피를 쌓아갈 예정이다.

짜장면, 고맙습니다는 신성훈 감독과 박영혜 신인감독이 각본 부터 연출까지 공동으로 맡아 섬세한 감정과 울림 있은 이야기로 완성해 나갈 예정이다. 이어 짜장면, 고맙습니다는 장애인 부부의 사랑 이야기를 실화 바탕으로 한 이야기다.

그리고 신성훈 감독과 박영혜 씨는 이번 작품 안에서 장애인 시설 봉사활동 경험을 살려 장애인의 잘못된 인식과 선입견 그리고 높은 편견의 벽을 허물고 싶다는 마음을 전했다. 장애인 소재라고 해서 슬프고, 우울하고, 아픔을 극대화 시키지 않고 따뜻하고 유쾌한 사랑 이야기로 관객들과 만나고 싶다는 것 또한 두 사람의 같은 마음이다.

이어 감독 데뷔를 앞둔 박영혜 신인감독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세상에 어떤 사랑이든 모두 소중하고 아름답다. 가까이서 지켜보던 보석 같은 사랑이야기를 '영화'라는 콘텐츠를 통해 세상에 알리게 된다니 생각만 해도 가슴이 벅차다. 첫 데뷔작이지만 아직은 경험도 없지만 제게 용기를 주고 손을 잡아준 신성훈 감독님께 감사드리고, 실화바탕으로 한 이야기인 만큼 아름답고 값진 사연을 훼손 하지 않고 진솔한 감정을 그려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어 박영혜 씨는 마지막으로 '도전 하는 삶은 아름답다'는 생각 하며 살아왔는데 이것 또한 63세 할머니로써 해 보기 힘든 도전의 기회이므로 아름답게 완성 하겠다며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영혜 신인감독은 명품배우 이태성의 어머니로 잘 알려져 있으며 현재 SBS미운우리새끼에 출연 중이다

오명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지역업체정보
인물 포커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익산시 중앙로 7번지 (구, 중앙동 1가 29-7번지)  |  대표전화 : 063-852-3357  |  팩스 : 063-851-3356
등록번호 : 전북 아 00014호  |  등록일 : 2006년 5월 8일  |  발행·편집인 : 오명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오명관
이메일 iscmnews@iscmnews.com / iscmnews@daum.net
Copyright © 2013 익산시민뉴스. All rights reserved.